3.1절 100주년 기념 대한민국 아름다운 도전 행사 열려
3.1절 100주년 기념 대한민국 아름다운 도전 행사 열려
  • 최혜정
  • 승인 2019.01.31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 씨 133분간 얼음위에 오래 서있기로 세계 기록 경신
- 기록 경신기념 광양기업 황재우대표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에 1억원 기부
- 3.1독립선언서 민족대표 33인 기념 분야별 국가대표 33인 선정 등 시상행사도 가져

비영리민간단체인 ‘도전한국인운동본부’는 1월 19일(토) 오후 3시 서울시청 대강당에서 3.1절 100주년 기념 대한민국 아름다운 도전행사를 개최하였다.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51세)은 얼음(1m 높이)위에 맨발로 오래서있기 세계기록 경신(경신 133분, 종전 122분)에 성공하였다고 밝혔다.

도전한국인운동본부(조영관 대표)와 도전 한국인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어린이 돕기 모금 활동)을 응원하는 이번 행사에 황재우(광양기업)대표는 1억 원을 기부하였으며 기부 받은 금액을 도전한국인운동본부는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에 다시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함께 진행되는 시상식 행사에서는 큰 바위 얼굴 상, 도전한국인 대상, 3.1 독립선언서 민족대표 33인 기념 분야별 국가대표 33인을 선정하였다.

큰 바위 얼굴 상은 정혜선(배우), 현미(가수), 이상용(방송인)이 도전한국인 대상은 손병호(배우), 이무정(배우), 황재우(기업인)대표가 수상하였고 국가대표 33인에는 노웅래(국회의원), 이동섭(국회의원), 최문순(도지사), 정현복(광양시장), 황선봉(예산군수)등 33을 선정하였다.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씨는 2017년 6월 일본 후지산, 11월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기원 100km 마라톤을 펼쳤으며, 지난해 3․1절 맞이 한라산 맨발 등반과 4월 남북정상회담 성공 기원 전남 광양시에서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까지 427km를 맨발로 종주했다.

아울러 지난해 5월 광양읍 5일시장에서 맨발로 '얼음 위에 오래 서있기 퍼포먼스'와 한백회 회원들의 재능나눔 문화공연으로 모은 640만 원의 기금 중 절반인 320만 원을 초록우산을 통해 지역의 아동 가정 2세대 생활안정비로 지원했었다.

맨발로 얼음 위에 오래 서있기 세계 기록을 경신한 조승환 씨(가운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