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단 기술 망라한 '한국형 스마트 온실' 오픈
첨단 기술 망라한 '한국형 스마트 온실' 오픈
  • 연합뉴스
  • 승인 2018.06.1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형 스마트 온실 [농촌진흥청 제공=연합뉴스]
한국형 스마트 온실 [농촌진흥청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농촌진흥청은 14일 경남 함안 시설원예연구소에서 국산 기술·자재로 만든 '한국 스마트팜 기술 개발용 온실' 개소식을 한다고 13일 밝혔다.

한국형 스마트 온실은 복합환경제어 시스템, 영상 관제 시스템, 작물생육정보 자동측정 시스템, 작물 생체정보측정 시스템, 병해충 자동진단 시스템, 에너지 통합관리 시스템 등을 갖췄다.

농진청은 "시설원예 부문 스마트폰 연구 개발 결과를 신속하게 보급하고 확산시키기 위해 스마트 온실 모델이 꼭 필요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행사에서는 토마토 자동 생육 측정 시스템과 마이크로 생체정보측정 시스템 등이 소개된다. 또 한국형 스마트 시험 온실 활용 방안과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중점 연구계획도 전한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